[PC청소 시리즈1] 컴퓨터 본체 청소하는 방법

겨울이 지나고 여름이 되면, 베란다 창고에 넣어뒀던 선풍기를 다시 꺼내서 선풍기 날을 청소하곤 합니다. 먼지가 쌓여있기 때문이죠.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뗄레야 뗄 수 없는 컴퓨터도 마찬가지 입니다. 컴퓨터(PC) 본체 또한 주기적으로 청소를 해주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컴퓨터 본체에는 공기의 흐름을 위한 구멍이 뚫려있고, 공기를 빨아들이는 흡기팬(吸氣 fan)이 있습니다. 따라서 시간이 흐름에 따라 컴퓨터 내부의 부품에 먼지가 쌓일 수 밖에 없어요.

먼지가 쌓이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본체 케이스에 타공 되어있는 구멍에 먼지가 끼고, 팬의 날개에 먼지가 묻으면서 공기의 흐름이 원활하지 않게 되어 컴퓨터의 발열이 증가하게 됩니다. 발열이 증가 한다는 것은 곧 컴퓨터 부품 수명이 줄어드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또한 먼지가 쌓이게 되면 전자부품들끼리 쇼트가 발생해서 컴퓨터 부품의 고장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그럼 컴퓨터 본체 청소를 어떻게 해야하는지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컴퓨터 본체 내부 부품 탈거

컴퓨터 본체 케이스 후면사진
컴퓨터 본체 케이스 옆판 해체

먼저, 케이스를 열어서 내부를 확인해야겠지요. 보통 대부분의 케이스는 후면부분에 핸드 스크류(손나사)로 옆판이 결합되어 있습니다. 손으로 반시계 방향으로 돌려 풀어주세요. 오래된 케이스의 경우에는 나사로 체결되어 있을 수도 있지만, 십자드라이버만 있으면 손쉽게 분해가 가능합니다.

컴퓨터 본체 내부

이제 케이스를 눕혀서 내부를 살펴보겠습니다. 1번은 CPU 쿨러 입니다. 쿨러를 떼어내면 그 아래에 CPU 칩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2번은 CPU를 비롯한 다른 컴퓨터 부품을 꽂는 메인보드(Mainboard) 입니다.

3번은 그래픽카드입니다. 메인보드의 PCI-E 슬롯에 장착되어 있습니다. 4번은 여러분들의 컴퓨터에 있을 수도 있고 없을 수도 있는데요. SSD입니다. 하드디스크와 비슷한 저장장치라고 보시면 되며, 5번은 시스템 팬(케이스 팬) 입니다. 본체 후면에 팬 하나만 있는 저렴한 형태의 케이스도 존재합니다.

내부 부품들을 떼어내기 전에, 전체적으로 사진을 찍어두시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다시 조립할 때 도움이 많이 됩니다.

케이스 PCI 슬롯 가드 해체
케이스 PCI 슬롯 가드 해체

이제 부품들을 하나하나 탈거해보겠습니다. 제일 먼저, 그래픽카드를 빼주도록 하겠습니다. 그래픽카드 브라켓은 케이스의 후면부에 PCI-E 슬롯 가드에 나사로 체결이 되어있습니다. 이 부분을 먼저 해체해주세요.

그래픽카드 PCI-E 파워선 뽑기
그래픽카드 탈거

그리고 그래픽카드에 전원을 공급하고 있는 PCI-E 파워선을 뽑아줍니다. 경우에 따라 메인보드 PCI슬롯에 그래픽카드 걸쇠라는 것이 있습니다. 걸쇠가 있다면 손가락으로 살짝 누름과 동시에 그래픽카드를 잡고 흔들흔들하면서 뽑아주면 손쉽게 탈거됩니다.

이렇게 떼낸 그래픽카드 청소 및 유지보수 하는 방법은 다음 링크를 참조해주세요.

▶ [PC청소 시리즈2] 그래픽카드 청소하는 방법

 

 

이제 메인보드에 붙어있는 각종 케이블들을 모조리 떼어내줍니다. HDD나 2.5인치 SSD의 경우 SATA 케이블이란 것이 메인보드의 SATA포트에 결합되어있습니다. 분해해주세요.

전면부 패널 선 제거

그리고 대부분의 메인보드 하단부에는 케이스 전면부의 USB 3.0, 2.0포트 연결 선, 전원 선, HD Audio 선, HDD LED 점등 선 등 케이스 전면 패널에 붙어있는 장치들을 연결하는 선이 있습니다. 이 부분은 추후에 다시 장착할 때 헷갈릴 수 있으므로 꼭 사진을 찍어놔주세요. 모조리 떼어내줍니다.

CPU보조전원 제거
메인보드 나사 풀기
메인보드 24핀 전원선 분해
메인보드 분해 완료

케이스 패널선을 다 제거해줬다면 메인보드를 분해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메인보드와 CPU에 전원을 공급하는 파워선을 뽑아줍니다. 첫번째 사진 좌측 상단에 보면 빨간색깔 전원선이 보이는데요. 저걸 뽑아줍시다. 공간이 협소하다면 메인보드를 분해한 다음 뽑아줘도 무방합니다.

두번째 사진에서 보이는 메인보드 24핀 파워선은 클립처럼 물리도록 설계되어있어서 엄지로 살짝 눌러주면서 뽑아주면 힘을 덜 들이고 뽑아낼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메인보드의 가장자리에 조여있는 접시머리 나사들을 드라이버로 제거해준 뒤 뽑아내면 됩니다.

이렇게 분해한 메인보드 청소 및 유지보수 하는 방법은 다음 링크를 참고해주세요. 업데이트예정 포스팅

파워 분해
하드디스크 한쪽 면 나사풀기
하드디스크 분해

케이스 후면 하단쪽에 장착되어있는 파워를 분해해줍니다. 대부분 요즘 출시되는 컴퓨터 본체 케이스는 하단파워, HDD 공간이 아래에 위치해 있습니다. 하드디스크의 경우에는 한쪽 면에는 나사로 조여있고, 다른 한쪽 면에는 핸드스크류로 고정시키는 방식이 많아서 파워를 먼저 빼낸 뒤 생긴 공간에 손을 집어넣어 나사를 돌려서 분해해주시면 되겠습니다.

이렇게 분해한 파워 청소 및 유지보수 하는 방법은 다음 링크를 참고해주세요.

▶[PC청소 시리즈3] 컴퓨터 파워 청소하는 방법

케이스 상단부 탈거
케이스 팬 모조리 분해

이제 컴퓨터 내부 부품을 모두 제거해주었습니다. 나머지 케이스 상단, 전면 샷시를 떼어내주고, 남아있는 케이스 팬들을 모조리 분해해줍시다. 드라이버로 돌려만 주면 손쉽게 분해가 가능합니다.

본체 케이스 내부 물청소

드디어 고대하던 시간이 왔습니다. 물청소를 해볼텐데요. 컴퓨터를 오랫동안 쓰다 보면 먼지가 끼기 마련입니다. 사용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습기나 요리 시 발생하는 기름기 등으로 인해 오랜시간 사용하다보면 케이스 내부가 찐득해질 수 있습니다. 거기다 먼지까지 끼게되면 아주 끔찍하죠.

본체 상단부 물청소
본체 물청소 칫솔질
본체 물청소
본체 옆 철판 물청소 수세미질

준비물은 칫솔, 수세미, 퐁퐁 정도입니다. 샤워기로 물을 뿌려주고 먼지가 낄만한 타공된 부분을 요리조리 칫솔로 씻어주세요. 퐁퐁을 조금 뿌려서 작업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유의해야할 점은 케이스가 “철”로 되어있기 때문에, 물이 닿으면 산화가 일어날 수 있다는 점입니다. 검은색 페인트 도장처리가 되어있어서 괜찮지만, 각종 부품이 케이스와 결합되는 나사부분에는 도장이 벗겨져있을 수 있습니다.

특히나 메인보드를 얹는 부분인 “스탠드오프” 에는 물이 고이게 되면 산화가 일어나기 십상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최대한 물청소를 빨리 끝내주고 물기를 없애주어야 합니다.

에어건으로 물 털어주기

빠르게 마른 헝겊이나 수건으로 물을 닦아준 뒤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서 건조 시켜줍니다.

미처 닦아내지 못한 물이 고일 수 있는 홈 같은 곳은 다이소에서 판매하는 먼지 제거제(에어캔) 등을 이용해서 물기를 날려줍니다. 앞서 말한 메인보드 스탠드오프 나사 구멍에도 에어캔으로 물기를 최대한 날려줍니다.

본체 케이스 유지보수
건조가 잘된 케이스
스탠드오프 녹슴

최소 이틀 정도 건조를 시켜줍니다. 제 경우 이틀하고도 반나절 정도 말려주었습니다. 사진의 초점이 잘 맞질 않는데, 위에서 말한 메인보드를 고정시키는 부품인 “스탠드 오프”에 녹이슨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물기를 잘 날려주었다면 이런 일이 없을텐데 제가 신경을 제대로 못써서 이런일이 일어나버렸군요.

WD-40
WD-40 뿌려주기

케이스를 구매하면 여유분으로 스탠드오프를 몇 개 더 챙겨주기도 하는데, 비싼 것이 아니라 새 것으로 교체해줘도 되지만 배보다 배꼽이 더 클수도 있습니다. 택배비가 더 들 수 있다는 이야기지요. 집에 WD-40 같은 방청제가 있다면 뿌려서 녹을 제거해주기만 해도 무방합니다.

방법은 WD를 녹슨 부분에 뿌리고, 면봉으로 닦아주기만 하면 됩니다. WD가 녹을 없애주고, 다시 녹이 안슬도록 코팅을 해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크게 문제 없습니다.

접점부활제
케이스 전면부 USB 인식안될 때

외관만 깔끔하게 씻었다고 새 것이 되는건 아니겠죠. 기능적인 면에서도 새것처럼 쓰기 위해서 케이스 전면부의 USB 포트에 BW-100 같은 접점부활제를 뿌려줍니다. 

접점부활제는 전자적 부품이 결합되는 부위가 산화되거나 오염이 됬을 때 뿌려주면 기화되면서 오염물질을 제거해주는 제품인데요. USB를 넣었다 뺐다 하면서 생긴 스크래치 및 먼지 유입등으로 인식이 안되는 USB 포트에 뿌려주면 효과가 좋습니다.

전면 패널의 케이블의 접점에다가도 뿌려주는 걸 추천합니다. 추후 메인보드 결합부분에도 뿌려줘도 좋아요.

케이스 팬 오일 채우기
컴퓨터 팬에 베어링 오일

(사진을 깜빡하고 안찍어서, 유사한 팬으로 대체합니다.)

컴퓨터 본체 대부분의 시스템 팬은 저렇게 스티커와 고무마개로 팬 축(shaft)안의 구리스 혹은 윤활유가 휘발되지 않도록 막혀있는데요.

완전히 밀봉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면 윤활유가 자연스럽게 날아 가버립니다. 그러면 소음도 심각해지고, 팬의 풍량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죠. 이를 해결하고 싶을 때는 베어링 오일 등을 구매하여 2~3방울 정도 뿌려주면됩니다.

새로운 시스템팬 구매
시스템팬 교체 장착
리드쿨 저렴이 시스템팬
후면 시스템팬 교체 장착

시스템 팬이 너무 오래되어서 회생 불능이라고 여겨진다면, 인터넷에서 저렴한 시스템팬을 구매하여 교체 장착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제 경우에는 케이스의 규격을 잘 확인한 뒤 리드쿨의 120 BLACK 제품을 5개 구매하여 케이스에 장착해주었습니다. 

컴퓨터 본체 재조립
케이스 시스템팬 장착완료
선정리 후 상단 장착
케이스 상단 샷시 장착완료
케이스 샷시 장착완료

먼저 시스템 팬을 다시 장착해주고, 분해했던 상단부, 전면부를 다시 끼워줍니다. 위 케이스는 상단부에 패널이 있어 선을 저런식으로 빼내주었습니다. 추후 선정리를 위해서 선을 깔끔하게 정리하는 것을 잊지마세요!

메인보드 백패널 장착
백패널 먼저 끼우기

자, 조립은 분해의 역순입니다. 분해했던 것 처럼 순서대로 진행하시면 되는데, 유의할 점은 메인보드 백패널을 제일 먼저 케이스 후면에 끼워넣어야 된다는 것입니다. 먼저 저녀석을 끼워넣지 않고 다른 부품을 장착하다보면 다시 분해해야하는 불상사가 생길수도 있으니 조심해주세요.

팬컨트롤러와 시스템 팬 연결

그리고 원활한 선 정리를 위해서 파워를 먼저 장착해주세요. 메인보드를 장착하기전에 미리 파워선(특히 CPU 보조전원 쪽)을 꼽아주고 나서 조립하면 좀 더 편리합니다.

제 케이스는 17년도 쯤 구매한 3Rsys 사의 L300 미르 케이스입니다. 이 케이스의 특징은 시스템 상단 패널에 팬컨트롤러가 있다는 점인데요. 팬컨트롤러 3핀 커낵터를 시스템 팬 3핀 부분과 결합해주겠습니다.

메인보드 장착완료
그래픽카드 장착완료

이젠 정말 조립의 역순입니다. 메인보드를 스탠드 오프 위에 맞게 올려준 뒤 나사로 조여주시고, 그래픽카드도 끼워주세요. 메인보드와 그래픽카드에 파워선도 연결해줍니다.

선정리 엉망진창으로 대충
내부 조립이 완료된 모습

각 부품에 파워선을 전부 연결해주고, 전면패널 포트 선들도 메인보드 하단에 모두 연결해줍니다. SSD나 HDD의 사타전원선도 연결해주시고나면 조립이 완료됩니다.

좀 지저분해도 요즘 나오는 본체 케이스들은 선정리공간이 충분해서 닫는데 지장이 없습니다. 센스 있으신 분들은 케이블타이로 공간창출을 해주시면 되겠습니다.

케이스도 깔끔하게 씻고, 각종 컴퓨터 부품들도 깨끗하게 청소하고나니 마치 새 컴퓨터를 구매한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너무 상쾌하고 좋은데요. 다음 포스팅에서는 새 마음 새 뜻으로 시작한다는 의미로, 윈도우 10 포맷 설치하는 방법에 관하여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윈도우10 다운로드 및 포맷 설치 가이드

One thought on “[PC청소 시리즈1] 컴퓨터 본체 청소하는 방법

  • 2021년 03월 29일 3:54 오후
    Permalink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디테일한 사진들과 간단명료한 설명 덕분에 쉽고 간단히 따라해볼 수 있었습니다

    그래픽카드 청소 및 유지보수 하는 방법에 대한 포스팅도 기대되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

    댓글달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For security, use of Google's reCAPTCHA service is required which is subject to the Google Privacy Policy and Terms of Use.

I agree to these terms.